중국 '눈송이 소년'에 성금 줄이어
중국의 ‘눈송이 소년’왕푸만(사진)이 13억 중국인의 마음을 울렸다. 11일 홍콩의 한 매체가 중국 윈난성 주안산바오 마을에 사는 8살 소년 왕푸만의 사연과 사진 한장을 소개했다. 사진 속 왕푸만은 너무 얇은 옷차림을 한 채 머리와 눈썹이 눈으로 뒤덮여 서리까지 맺혔다. 또 볼은 추위에 빨갛게 상기됐다. 초등학교에서 4.5km 떨어진 마을에 사는 그는 매일 1시간 넘게 걸어서 등교한다. 영하 9℃의 맹추위 속에서도 목도리나 장갑을 하지 않은 채 걸어서 등교하다가 이런 모습이 된 것이다. 여기에 도시로 돈을 벌러 나간 농민공 자녀인 이른바 ‘류수아동’이라는 사연이 전해지자 중국 전역에서 성금이 쇄도해 12만 위안(2000만 원) 이상이 모였다고./홍콩=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