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스케치] 첫 서리 내린 대관령·만항재의 이색 풍경

대관령ㆍ태백=연합뉴스
올가을 들어 가장 쌀쌀한 날씨를 보인 11일 오전 강원도 대관령에 첫 서리가 내렸다.(사진 오른쪽) 태백시 만항재 숲 속 풀잎에도 서리가 내려 이색적인 풍경(왼쪽)을 만들어냈다. 기상청은 금요일인 12일에는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맑겠으나 전날보다 기온이 더 내려가겠다고 예보했다. 아침 최저 기온은 0~10℃, 낮 최고 기온은 16~20℃로 예상된다. 대관령은 영하 3℃까지 기온이 떨어지겠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