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름의 코스모스 '금계국' 활짝
전북 순창군 읍내 경천 산책로에 샛노란 금계국이 활짝펴 황금 물결을 이루고 있다. 순창군은 지난해 4월부터 관광객과 주민의 발길을 붙잡기 위해 경천과 양지천 등 4곳에 씨를 뿌리고 가꿨다. 금계국은 국화과의 한해살이풀로, 여름을 알리는 들꽃이다. ‘여름의 코스모스’로 불리며, 꽃말은 ‘상쾌한 기분’이다. /순창군=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