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2일자 오늘의 NIE]

♤생각 키우기(☆☆)
‣미세 먼지는 호흡기나 피부 질환 환자에게 나쁜 영향을 줍니다. 머리카락(50~70 마이크로미터․1마이크로미터는 100만분의 1미터)보다 30배 작은 지름 2.5마이크로미터 이하의 미세 먼지는 세포벽을 직접 통과해 염증 반응 등을 일으키지요.
그래서 국립환경과학원(www.nier.go.kr)은 날마다 예보를 통해 미세 먼지 농도가 ‘나쁨’이나 ‘매우 나쁨’ 수준이면 오랜 바깥 활동을 자제하도록 권하고 있습니다.
미세 먼지가 우리의 일상에서 발생하는 예를 한 가지만 찾아 쓰고, 환경과학원 홈페이지에서 미세 먼지 농도가 ‘나쁨’단계가 어느 정도인지 적어 보세요.
->미세 먼지 발생 예:
‘나쁨’

단계의 미세 먼지 농도:
입력시간 : 2015-10-3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