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학생 개념과학&한국지리] 맛의 종류는 모두 몇 가지일까요? 外
<맛의 종류는 모두 몇 가지일까요?>

ㆍ몸에서 맛을 느끼는 감각 기관은 혀이다.ㆍ미각 세포가 맛의 정보를 신경을 통해 대뇌로 전해야 맛을 느낄 수 있다.

교과서 6학년 2학기 4단원, 우리 몸의 구조와 기능 핵심 용어 미각, 유두, 맛봉오리

짠맛, 단맛, 신맛, 쓴맛, 감칠맛?

소금의 ‘짠맛’, 설탕의 ‘단맛’, 레몬의 ‘신맛’, 한약의 ‘쓴맛’. 우리가 흔히 말하는 맛의 종류는 이렇게 네 가지입니다. 그런데 1985년 공식적으로 한 가지 맛이 추가되었어요. 바로 ‘감칠맛’입니다. 감칠맛을 처음 발견한 것은 오래전이에요.

1908년 일본 과학자 이케다 기쿠나에가 다시마 육수의 특이한 맛을 내는 물질을 분리해 그 맛을 감칠맛(우마미)이라 했어요. 감칠맛을 내는 대표 물질은 글루탐산이 있습니다. 고기 맛이 나는 성분으로, 치즈ㆍ토마토소스ㆍ육수에 들어 있어요. 사람들이 고기를 좋아하는 이유도 바로 감칠맛 때문이지요.

맛을 어떻게 느낄까요?

몸에서 맛을 느끼는 감각 기관은 혀입니다. 혀 표면에 좁쌀같이 오돌토돌하게 난 돌기(유두) 옆면에 장미꽃 봉오리 모양의 맛봉오리가 있어요. 이곳에 맛을 감지하는 미각 세포가 있지요. 녹아서 액체 상태가 된 물질이 맛봉오리에 닿으면 미각 세포가 맛의 정보를 신경을 통해 대뇌로 전해 맛을 느낄 수 있어요.

하지만 미각 세포는 혀에만 있는 것이 아니에요. 입천장과 목구멍의 후두나 인두에도 미각 세포가 있어요. 그래서 암 수술로 혀를 잘라 낸 사람도 맛을 느낄 수 있답니다.잠깐 과학실사람마다 맛을 다르게 느낄까요?

사람들이 맛을 느끼는 정도는 인종과 사람마다 크게 달라요. 유전자 영향으로 맛봉오리 수가 다르기 때문입니다. 또한 나이가 들면 맛봉오리의 미각 세포가 40대 중반쯤부터 퇴화하기 때문에 미각이 둔해져요. 바이러스로 큰 병에 걸리면 미각을 잃기도 합니다. 친구 또는 가족과 여러 가지 음식을 맛보고, 누가 어떤 맛을 더 잘 느끼는지 실험해 보세요.

맛을 느끼는 감각이 미각입니다. 혀의 맛봉오리에서 5가지 기본 맛을 느낄 수 있어요. 예전에는 ‘혀의 부위마다 느낄 수 있는 맛이 다르다’고 알려졌지만, 현재 미각 세포는 ‘부위에 상관없이 모든 맛을 느낄 수 있고, 부위마다 더 잘 느끼는 맛이 있다’고 밝혀졌어요.

<국제 영화제가 처음 열린 곳은 어디일까요?>

ㆍ부산 국제 영화제: 1996년 우리나 라에서 처음으로 열기 시작해 매년 가을에 여는 영화제. 어린이 청소년 영화제도 매년 열고 있다.

교과서 3학년 1학기 2단원 우리가 알아보는 고장 이야기 핵심 용어 부산 국제 영화제, 영도다리

경치와 시장이 유명한 부산

부산은 우리나라 제1의 무역항이자 제2의 도시예요. 제주도 다음으로 겨울철이 따뜻하고, 도로와 철도, 해상 교통이 고루 발달했어요. 기암석이 유명한 태종대와 수려한 경치로 알려진 해운대와 광안리 해변 등이 유명하지요.

자갈치 시장과 국제 시장, 부평 깡통 시장도 유명해요. 자갈치 시장은 부산에서 가장 큰 수산 시장이에요. 국제 시장은 미군 부대의 물건을 취급하고, 일본과 한국 제품 등을 한데 모아 거래했다고 해서 붙은 이름이래요. 국내 최초로 야시장을 연 부평 깡통 시장은 미군 물자인 통조림을 많이 팔았기 때문에 이런 이름을 얻었지요.

부산의 유명한 음식으로는 돼지국밥ㆍ부산어묵ㆍ동래파전 등이 있어요.어린이 영화제도 부산에서 열려요

부산에서는 매년 가을에 부산 국제 영화제를 열어요. 1996년 우리나라에서 처음으로 열기 시작했지요. 한국 영화를 세계에 알리는 데 큰 도움을 주고 있습니다. 또 국내 유일의 어린이 청소년 영화제인 ‘부산 국제 어린이 청소년 영화제’가 매년 국제 규모로 열린답니다. 어린이들이 영화로 소통하고 중심이 되는 문화 축제예요.

지리 탐험대부산의 문화를 알 수 있는 명소를 찾아봐요

보수동 책방 골목은 국내에 얼마 남아 있지 않은 헌책방 골목으로, 부산의 명물 거리로 꼽혀요. 그 밖에 부산을 상징하는 영도다리는 우리나라 최초로 다리 상판을 들어 올리는 ‘도개교’예요. 송도는 우리나라 최초로 해수욕장을 개발하면서 부산의 명물로 자리 잡았습니다.

우리나라에서 부산을 소재로 다룬 영화로는 <해운대>와 <국제시장>이 대표적이에요. 지진과 해일을 다룬 재난 영화인 <해운대>와 한국전쟁과 파란만장했던 대한민국의 역사적 사건을 그린 <국제시장>에는 현대와 옛날의 부산 모습이 잘 그려져 있어요.